울트라-씬 무브먼트

피아제 울트라-씬 무브먼트 시계

피아제는 1957년과 1960년에 각각 세계에서 가장 얇은 핸드 와인딩 무브먼트 9P와 세계에서 가장 얇은 셀프 와인딩 무브먼트 12P를 출시함으로써 울트라-씬 무브먼트의 역사에서 선구자로서의 명성을 떨치게 됩니다. 이러한 브랜드의 유산은 현대로 계승되어 2.1mm 두께의 430P, 450P 및 438P 무브먼트를 선보이게 되었습니다. 울트라-씬 칼리버의 제작에는 각 부품이 최대한의 능력을 발휘하고 정밀한 조정을 보장할 수 있게 하는 극도의 정교한 기술이 요구됩니다. 기술적 역량을 통해 창조성을 실현하는데 있어서 피아제는 타의 추종을 불허합니다. 피아제의 장인들은 울트라-씬 무브먼트가 제공하는 새로운 기회를 이용해 보석이 장식된 주얼리 워치를 비롯해 절제된 우아함을 지닌 남성용 시계를 제작했습니다. 이러한 기술력은 피아제의 명성과 고유한 정체성을 구축하는 원동력이 되었으며, 피아제의 울트라-씬 무브먼트를 장착한 Altiplano 라인을 통해 초박형 무브먼트가 지닌 특별한 매력과 감동을 선사합니다.

관련 제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