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0box-openbubblechevron-downchevron-leftchevron-rightchevron-upCircumferenceclosecredit-cardsellipsisfacebookfiltersgeolocationgoheartHeightinstagramjewelryLinkedinmagnifying-glassmailmenuminuspdfphonepluspointer-downpointer-upreturnshareshopping-bagSpeakerstorestwitteruserwatchesWechatweiboWidthYoukuyoutube
브라우저가 오래되었습니다!

이 웹 페이지가 현재 브라우저에서는 정상적으로 보이지 않을 수 있습니다. 지금 브라우저를 업그레이드하세요!

×

Piaget Society

Piaget Society

Altiplano Ultimate Automatic 시계

울트라-씬, 궁극의 우아함

피아제가 세계에서 가장 얇은 울트라-씬 오토매틱 시계를 새롭게 선보이면서 불가능에 다시 한 번 도전합니다. 모던하면서도 우아한 실루엣이 돋보이는 알티플라노 울티메이트 오토매틱 모델을 선보입니다. 혁신적인 럭셔리 워치가 워치메이킹 역사에 새로운 장을 열어 줄 것입니다.

피아제는 4.30mm 두께를 지닌 알티플라노 울티메이트 오토매틱 모델을 통해 울트라-씬 분야에서 새로운 세계 기록을 세우게 되었습니다. 스위스 메종이 선보이는 울트라-씬 오토매틱 시계가 세운 놀라운 업적은 독창적인 컨셉이 있었기에 가능했습니다. 정교한 부품을 모두 드러낸 메커니즘, 무브먼트와 케이스 모두 매뉴팩쳐의 뛰어난 노하우를 담아 골드 럭셔리 시계를 탄생시켰습니다. 여러 해에 걸쳐 개발하고 개선하는 작업을 통해 완성된 이 모델은 모던한 우아함의 미학이라는 이름 아래, 기술과 디자인의 경계를 없애는 놀라운 결과를 보여 주었습니다. 스위스 시계의 독특한 정체성을 섬세하게 드러내는 이 모델에는 피아제의 정체성이 고스란히 깃들어 있습니다.

Altiplano Ultimate Automatic 핑크 골드
Piaget 울트라-씬 시계 G0A43120
Piaget 울트라-씬 시계 G0A43121
Altiplano Ultimate Automatic 화이트 골드 모델

세계에서 가장 얇은 울트라-씬 럭셔리 시계의 정수

보다 얇은 시계를 제작하고자하는 열망의 결과로, 메커니즘과 핸즈 전체는 밸런스 휠 높이에 장착되었습니다. 피아제의 상징적 코드를 충실히 재현하기 위해 시와 분 표시를 오프센터 처리했으며, 업계 최초로 칼리버와 동일한 높이에 아워 핸즈를 배치하는 혁신적인 기술력으로 특허를 획득했습니다. 글래스와 캐넌 피니언 사이에 여유 공간을 확보하면서 910P 무브먼트를 더욱 안전하게 보호할 수 있습니다. 피아제는 스위스 오토매틱 시계의 놀라운 성능과 함께, 전례 없는 디자인과 신뢰할 수 있는 기술력이 돋보이는 무브먼트 제작에 최선을 다합니다. 알티플라노 울티메이트 오토매틱 모델은 탁월한 와인딩 성능을 제공하는 견고함과 가벼운 무게감을 구현하며 핑크 골드 또는 화이트 골드로 제작되었습니다.

특별한 울트라-씬 시계를 완성하는 완벽한 마감처리

피아제의 새로운 골드 시계는 새틴 브러시 및 샌드블라스트 처리한 플레이트와 태양광선 또는 원형 그레인 처리된 휠, 오목하게 홈이 파여진 브릿지 장식에서 작은 디테일 하나까지도 완벽함을 추구하는 메종의 노력을 느낄 수 있습니다. 지극히 섬세한 요소들이 어우러지는 정교한 작업이 놀라움을 자아냅니다. 순수한 워치메이킹 전통에 따라 고안된 마감처리들은 피아제의 예술적인 시그니처 디자인을 향한 찬사라 할 수 있습니다. 피아제의 시그니처 "P" 가 인덱스 어셈블리 위에 새겨진 것과 같이, 최초의 알티플라노 모델에서부터 장식되었던 “Piaget Automatic” 시그니처가 시계의 메커니즘과 조화를 이루어 한층 더 우아함을 자아냅니다. 궁극의 우아함이라 할 수 있는 알티플라노 울티메이트 오토매틱 시계에는 이렇듯 유구한 전통과 현대성이 공존하고 있습니다. 피아제의 대담함과 뛰어난 기술력, 시간을 초월하는 세련된 안목까지 모두 구현된 탁월한 모델입니다. 특별함으로 가득한 이 스위스 오토매틱 시계는 알티플라노라는 이름에 걸맞은 고귀한 품격을 그 어느 때 보다 더 찬란히 드러냅니다.

17. 12. 19. 피아제 이벤트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default tit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