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943 - 브랜드의 번영

피아제는 가문의 DNA라 할 수 있는 진취적인 기상과 도전정신 그리고 현재의 결과에 안주하지 않는 기업정신으로 미래를 위한 중대한 결정을 합니다. 1943년 드디어 피아제라는 브랜드를 공식적으로 선보인 것입니다. 라 코토페의 무브먼트 매뉴팩쳐에서는 기술적인 성능과 심미적 아름다움에 대한 더 큰 열정으로 시계를 제작했고, 그렇게 제작된 시계는 이제 피아제의 이름으로 세상에 알려지게 되었습니다. 피아제 브랜드의 탄생은 피아제의 명성을 더욱 널리 알리고자 했던 손자, 제랄드(Gérald)와 발렌틴(Valentin)의 노력으로 이루어진 결과였고, 이는 피아제가 재탄생하게 된 계기이자 브랜드의 입지를 지리적으로 확장하게 된 기회였습니다.

주얼리와 시계 매뉴팩쳐
 
주얼리와 시계 아뜰리에
피아제 시계 포스터
피아제 포켓 워치

제품 주문이 쇄도하였으며 제작 부서는 쉬지 않고 생산에 박차를 가했습니다. 1945년 피아제는 새로운 매뉴팩쳐를 설립하였고 이곳은 혁신적인 기술이 결집된 초박형 기계식 무브먼트 개발의 중심이 되었습니다.

피아제 명품 스포츠 시계 광고
피아제 화이트 골드 시계
제랄드 피아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