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0box-openbubblechevron-downchevron-leftchevron-rightchevron-upCircumferenceclosecredit-cardsellipsisfacebookfiltersgeolocationgoheartHeightinstagramjewelryLinkedinmagnifying-glassmailmenuminuspdfphonepluspointer-downpointer-upreturnshareshopping-bagSpeakerstorestwitteruserwatchesWechatweiboWidthYoukuyoutube
브라우저가 오래되었습니다!

이 웹 페이지가 현재 브라우저에서는 정상적으로 보이지 않을 수 있습니다. 지금 브라우저를 업그레이드하세요!

×

피아제 엠퍼라도 - 명품듀얼타임시계

3회에 걸쳐 피아제는 오니와치 (Only Watch) 자선경매를 후원해 오고 있습니다. 모나코에서 매 2년마다 모나코 요트쇼 기간동안 벌어지는 이 특별한 행사는 모나코왕 알베르 2세의 주관으로 열립니다. 2009년은 인류가 처음으로 (1969년) 달에 발을 딛은 지 40년이 되는 해로서, 피아제는 이를 기념하기 위한 오토매틱핑크골드시계, 피아제 엠퍼라도 쿠썽 라지문(Piaget Emperador coussin Large moon) 문페이스워치를 출시하였습니다.

문페이즈시계 : 추가 정보

엠퍼라도 투르비용시계는 피아제가 고급시계 제조기술과 고급주얼리 제조기술 사이에서 탄생시키는 연금술의 표현 그 자체라고 할수있습니다. 뚜르비옹은 시계의 컴플리케이션 중에서 가장 섬세한 기능임이 확실합니다. 피아제는 3.5mm 두께의 세계에서 가장 얇은 뚜르비옹을 선보였으며, 미적인 아름다움을 위해서 12시 방향에 플라잉 뚜르비옹을 탑재하였습니다.

스위스시계의 상징, 피아제 명품듀얼타임시계

피아제 엠퍼라도 쿠썽 핑크골드명품워치의 사파이어 케이스백, 아름다움과 복합성을 겸비한 직경 46.5mm의 이 다이얼에는 두께 5.6mm를 넘지않는 고도의 초박형 퍼페추얼 캘린더가 장착되어 있습니다. 날짜와 요일은 레트로그레이드 카운터 위에 표시됩니다. 세컨드 타임존 기능은 해외여행 시에도 제 1시간을 수정하거나 퍼페추얼 캘린더를 조정할 필요가 없는 기계식핑크골드와치입니다.

피아제 장인들의 기술

히스토리컬 모델에서 착안하여 제작된 스위스레트로그레이드초시계 의 케이스는, 폴리싱 처리면과 새틴처리면이 번갈아가며 장식되어 케이스가 가진 복합성을 한층더 돋보기에 해주고 있을 뿐 아니라 피아제 무브먼트의 특색을드러내 주고 있습니다 : 원형의 꼬뜨 드 제네브 장식, 진주장식의 디스크, 각진 스트레치트 브리지, 푸른색의 나사들. 모든 기능들이 너무도 조화로운 이 미쟝센 안에 배치되어 있습니다.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default tit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