360box-openbubblechevron-downchevron-leftchevron-rightchevron-upCircumferenceclosecredit-cardsellipsisfacebookfiltersgeolocationgoheartHeightinstagramjewelryLinkedinmagnifying-glassmailmenuminuspdfphonepluspointer-downpointer-upreturnshareshopping-bagSpeakerstorestwitteruserwatchesWechatweiboWidthYoukuyoutube
브라우저가 오래되었습니다!

이 웹 페이지가 현재 브라우저에서는 정상적으로 보이지 않을 수 있습니다. 지금 브라우저를 업그레이드하세요!

×

검색 단어 : 명품레트로그레이드초시계

피아제의 명품레트로그레이드초시계를 감상해 보십시오

피아제 엠퍼라도 컬렉션 화이트골드명품시계

2000년, 피아제는 1958년 출시된 역사적인 모델에서 착안한 엠퍼라도 명품주얼리시계를 선보입니다. 그레이골드, 옐로우골드, 혹은 핑크골드 소재로 된 케이스는 각이 둥글고 감각적이면서 위엄있는 자태로 사각의 실루엣에 생동감을 더해주고 있으며, 다양한 표면처리 (폴리싱, 새틴) 마감은 문양을 더욱 돋보이게 합니다. 엠퍼라도 컬렉션 중 핑크골드다이아몬드시계는 2000년 "올해의 시계"로 선정되기도 했습니다.

명품레트로그레이드초시계 : 추가 정보

엠퍼라도 투르비용시계는 피아제가 고급시계 제조기술과 고급주얼리 제조기술 사이에서 탄생시키는 연금술의 표현 그 자체라고 할수있습니다. 뚜르비옹은 시계의 컴플리케이션 중에서 가장 섬세한 기능임이 확실합니다. 피아제는 3.5mm 두께의 세계에서 가장 얇은 뚜르비옹을 선보였으며, 미적인 아름다움을 위해서 12시 방향에 플라잉 뚜르비옹을 탑재하였습니다.

피아제 명품레트로그레이드초시계, 스위스 제작소의 전문성의 상징

2003년, 피아제는 가장 상징적인 시계, 첫 뚜르비옹시계를 출시하면서 다시 한번 피아제가 보유한 뛰어난 시계제조기술을 증명해 보였습니다. 3.5mm밖에 되지 않는 두께의 이 무브먼트는 세계에서 가장 얇은 뚜르비옹으로서 피아제의 초박형 시계 전문가로서의 입지를 더욱 확고히 다져 주었습니다.피아제는 미적 조건을 고려하여 특별히 플라잉 뚜르비옹을 선택하여 시계를 제작하였습니다.

엠퍼라도 뚜르비옹스켈레톤시계, 그 우아함과 투명성

수직 라인의 조화를 강조하기 위하여 피아제의 남성 스위스워치의 다이얼은 여러 스타일의 장식 마감을 겹쳐 사용하고 있습니다. 태양광선 무늬의 센터는 무광택 바탕위에 카본 소재의 숫자들과 골드 소재의 아플리케 인덱스로 구성된 다이얼로 시선을 사로잡습니다. 레트로그레이드 세컨드는 기요쉐 처리된 아치형 창에 위치하고 있으며, 시침은 골드 소재 인덱스로 부각시킨 무광택 타원형의 카운터에 장착되어있습니다.

Facebook Twitter Google Plus Pinterest

(default tit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