브라우저가 오래되었습니다!

이 웹 페이지가 현재 브라우저에서는 정상적으로 보이지 않을 수 있습니다. 지금 브라우저를 업그레이드하세요!

×

검색가이드

검색 단어 : 기계식초박형시계

피아제의 기계식초박형시계를 감상해 보십시오
유사 제품

스위스 시계 제작사 피아제의 알티플라노 오토매틱 화이트골드시계

1958년 피아제는 최초의 기계식 초박형 무브먼트 칼리버 9P (두께 2mm)를 선보였습니다. 그로부터 3년후, 워치메이커 발렌틴 피아제 (Valentin Piaget)가 현재까지도 세계에서 가장 얇은 오토매틱 무브먼트의 자리를 지키고 있으며 기네스 북에도 등록이 되어있는 두께 2.3mm의 무브먼트 12P를 개발했습니다.

기계식초박형시계 : 추가 정보

알티플라노 초박형명품시계를 정의하는 단어들은 우아함, 깔끔함, 개성입니다. 넓은 직경, 놀라울 정도로 얇은 실루엣을 자랑하는 이 모델들을 통해 피아제는 고전성의 새로운 해석을 시도했으며, 미적 측면과 기술적 측면 모두에서 훌륭한 성공을 거두었습니다. 다이얼은 피아제 초기 초박형골드워치의 디자인을 재현하여 깔끔한 느낌의 로마인덱스를 사용했습니다. 전통과 현대성, 그리고 대담함이 멋지게 조화된 제품입니다.

피아제 알티플라노 기계식남자시계, 그 대담성과 품격

1957년 당시 세계에서 가장 얇은 2mm두께로 탄생한 피아제의 수동 초박형무브먼트 칼리버9P가 2006년 50주년 생일을 맞이하여, 탁상용 소형추시계로 변환이 가능한 고품격 회중시계로 재탄생 되었습니다. 골드체인 혹은 가죽끈에 매달아서 사용할 수 있는 이 모델은 25개 한정 넘버드 에디션으로 출시되었습니다.

피아제 장인의 기술을 확인할 수 있는 스켈레톤다이아몬드시계

피아제 기계식명품시계의 명성을 널리 알리게 된 초박형 무브먼트 중 430P는 2.1mm라는 놀라운 두께를 자랑하며 18개월의 제작 및 개발기간이 소요되었습니다. 알티플라노 컬렉션 중 한 모델은 2003년 제네바 시계 그랑프리에서 수상을 하기도 했습니다.

Facebook Twitter Google Pinterest

(default titl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