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270P 무브먼트

상세 정보

Ref : 1270P

피아제가 최초로 선보인 울트라-씬 셀프 와인딩 뚜르비옹 무브먼트인 1270P는 세계에서 가장 얇은 핸드 와인딩 뚜르비옹 무브먼트인 피아제 600P 무브먼트와 마이크로 로터를 장착한 세계에서 가장 얇은 셀프 와인딩 무브먼트인 피아제 1208P 무브먼트에서 장점을 취하여 개발하였습니다. 두께 5.55mm의 1270P는 미학적이고 기술적인 면에서 혁신성을 보여줍니다. 이 무브먼트는 고급시계의 진정한 대표작이자, 현존하는 컴플리케이션 중 가장 상징적인 창조물의 하나가 될 것입니다. 제한된 공간 속에서 269개의 부품으로 구성되었으며, 일부 휠들은 두께가 0.12mm를 초과하지 않습니다. 피아제는 또 하나의 울트라-씬 컴플리케이션 무브먼트를 제작해낸 기술적 성과 외에도, 독특한 미적 특성을 통해 1270P를 차별화했습니다. 파인 워치메이킹의 코드들을 자신 있게 변화시킨 이 무브먼트는 부품들을 뒤바꿔 놓았습니다. 다이얼에는 착용자가 볼 수 있게 장착된 골드 소재의 오프 센터 마이크로 로터가 오프 센터 뚜르비옹 케이지와 연결되어 행운을 나타내는 숫자인 8을 표현하고 있습니다. 햇살무늬 기요쉐 장식의 오프 센터 시침 및 분침은 5시 방향에 위치하고 있습니다. 레이저로 작업한 다이얼의 햇살무늬 기요쉐 장식, 오프 센터 핸즈가 가리키는 길다란 인덱스, 강조된 카운터, 골드 소재의 로터와 뚜르비옹이 무브먼트의 섬세한 마감을 잘 보여줍니다. 전통적인 고급 시계 마감 장식 중 하나인 기요쉐 마감과 피아제 문장 장식이 더해진 로터가 현대적인 느낌의 무브먼트와 만나 하모니를 이룹니다. 피아제 문장과 1270P가 새겨진 케이스백에는 두 개의 창이 있는데 이를 통해 각각 파워 리저브 인디케이터와 뚜르비옹 케이지 후면을 감상할 수 있습니다.

 
1270P 뚜르비옹 무브먼트 - 피아제 명품 시계
무브먼트 종류: 기계식 셀프 와인딩
소재: 플래티넘
형태: 쿠션

기능: 5시 방향의 시간 표시, 5시 방향의 분 표시, 초, 파워리저브 인디케이터
기술 사양: 울트라-씬 무브먼트, 골드 오프센터 마이크로 로터, 1시 방향의 플라잉 뚜르비옹, 티타늄 캐리지

파워 리저브 (시간): 약 42
진동수(vph): 21,600
진동수(Hz): 3

직경(라인): 15.50
직경(mm): 34.9
주얼수: 35
두께(mm): 5.5
부품수: 269

마감 처리: 중앙 표시 시 및 분을 중심으로 퍼지는 새틴브러쉬 마감의 태양광선무늬 기요쉐 장식 메인 플레이트, 뚜르비옹을 중심으로 퍼지는 원형 꼬드 드 제네브, 원형 그레인 처리 메인 플레이트와 브릿지, 수공 드로잉 처리 메인 플레이트 , 수공 베벨, 원형 그레인 및 드로잉 처리 브릿지, 태양광선무늬 새틴 브러시 마감 브릿지, 원형 마감 휠, 태양광선무늬 새틴 마감 배럴 커버, 블루 스크류, 피아제 문장 인그레이빙 골드 로터

피아제 자체 제작 1270P 울트라-씬 기계식 셀프 와인딩 뚜르비옹 무브먼트, 파워리저브 인디케이터 기능.

*피아제 명품 시계와 주얼리는 개별 작업한 모델이므로 각 제품의 무게와 캐럿은 명시된 정보와 차이가 있을 수 있습니다.

유사 무브먼트

관련 모델